2021.10.24 (일)

  • 맑음동두천 6.4℃
  • 맑음강릉 13.2℃
  • 맑음서울 9.1℃
  • 맑음대전 9.4℃
  • 맑음대구 10.4℃
  • 구름조금울산 12.6℃
  • 구름조금광주 11.4℃
  • 구름조금부산 17.1℃
  • 구름조금고창 9.9℃
  • 흐림제주 17.0℃
  • 맑음강화 8.6℃
  • 구름조금보은 5.0℃
  • 맑음금산 5.0℃
  • 구름많음강진군 10.9℃
  • 맑음경주시 9.8℃
  • 구름많음거제 14.3℃
기상청 제공

정치/사회

경기관광공사, 어려운 전문용어와 외래어 개선 한다

한양대학교 한국어문화원 협력, 쉬운 대체어 발굴로 공공언어 난이도 낮춘다

URL복사

 

 

 

 용어집 발간, 카드뉴스 배포 등 홍보활동 통한 도민 홍보 추진

 

(비전21뉴스) 경기관광공사(이하 공사)가 한양대학교 한국어문화원과 함께 공공기관의 어려운 전문용어 개선에 앞장선다.

 

공사는 13일 한양대학교와 공동 참여한 (사)국어문화원연합회 주최 <정부 공공기관 대상 어려운 전문용어 개선 지원> 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사업기간은 올해 8월 31일부터 11월 30일까지로 약 3개월이며, 공사는 이번 사업을 통해 공공기관에서 사용하는 어려운 전문용어를 300개 이상 수집하고, 적절한 우리말 대체어를 100개 이상 마련할 계획이다.

 

또한 공사와 한양대학교는 수용도 조사를 통해 확정된 50개 이상의 대체어 목록은 용어집 발간 등을 통해 도민에게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용어 개선에는 전문가 중심 ‘용어 다듬기 위원회’의 자문과 일반 시민들의 의견도 반영할 계획이다.

 

국립국어원의 2020년 국민 언어 의식 조사에 따르면 공공기관에서 사용하는 공공언어 난이도를 ‘어렵다’고 응답한 사람이 22.9%였고, 개선해야할 점으로 ‘낯선 한자어 등 어려운 단어 사용’이 48.2%로 나타났다. 또 조사대상인 140개 공공용어 중 일반 국민이 ‘잘 모르겠다’고 답한 용어가 97개, 공무원 스스로도 잘 모르는 단어라고 응답한 용어도 81개나 되는 것으로 드러났다.

 

공사 관계자는 “관학 협력 사업을 통해 한자어 등 어려운 단어를 중점적으로 공공언어 개선에 앞장서고, 도민과의 쉽고 효율적인 소통기반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사는 오는 11월까지 공공언어 개선 뿐 아니라 ▲용어집 발간, ▲누리집 게재, ▲영상 카드뉴스 배포 등을 통해 공사 주요사업에 대한 이해를 돕고 도민들과 원활한 소통을 도모할 계획이다.